상단여백
기사 (전체 16,58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다빈치코드로 기독교가 무너질까?
서울구경 시켜줄까? 내 키가 1미터가 채 안되던 시절, 아버지는 종종 내 양쪽 귀를 손바닥으로 눌러 머리에서부터 나를 번쩍 들어올리는 ...
안태호  |  2006-05-21 00:00
라인
학생정신 5.18과 함께-예수 평화 탁발 순례 6월예정
한국기독청년학생연합회(이하 한기연)는 5월 18일(목) 오후 6시 30분부터 감리교신학대학교 웨슬리 채플 실 제3세미나 실에서 '5.1...
장익성 기자  |  2006-05-21 00:00
라인
연이은 평택 해결 거리 기도회, 모아지는 시선
19일 첫날과 비교해 인원은 줄었다. 하지만 평택을 향한 기독인의 책임과 당위성에 대한 확고함은 더욱 커진 듯 하다.25일까지 계획된 ...
장익성 기자  |  2006-05-21 00:00
라인
되살리는 80년 5월, 민주화를 위한 민중의 함성(21일)
1980년 5월 21일(4일째)·시위대가 새벽 1시경 세무서에 진입, 세무서를 태우고 무기고에서 수십정의 카빈소총을 획득. ·새벽 2시...
장익성 기자  |  2006-05-21 00:00
라인
아무도 이탈한 사람은 없다
5월19일은 철도공사가 70여일의 파업과 일주일 여의 농성을 하고 있는 KTX 여승무원들에게 “KTX가 위탁한 관광레저에 재입사”하라는...
이정훈 기자  |  2006-05-21 00:00
라인
역사적 예수와 역사적 붓다
들어가는 글 흔히 기독교와 불교간 대화를 말할 때 유/무신론, 자/타력, 가/불가역성 등을 주제로 삼는다. 이런 차이는 자연, 신, 인간의 관계를 표상하는 세계관의 다름에서 비롯할 수 있다. 하여 서구 종교다원주의 ...
장익성 기자  |  2006-05-20 00:00
라인
스승으로서 붓다(Buddha)
[1]모든 인류의 스승으로서 동서고금에 4대 성인(聖人)을 들고 있는데, 그들 중에서 부처님과 예수님, 공자님은 공통으로 호칭되고 있는 것 같다. 이 분들을 성인이라고 한 것은 본래 남의 말을 잘 헤아려 듣고[耳],...
장익성 기자  |  2006-05-20 00:00
라인
기독교에서 본 붓다
1. 붓다의 가르침으로서 불교는 기독교를 풍성하게 해주는 위대한 이웃종교 나는 이 글에서 불교가 기독교인인 나에게 주는 의미 혹은 불교사상이 지난 40여년 기독교 신학을 공부하는 신학도인 내 안에 끼친 창조적 영향을...
장익성 기자  |  2006-05-20 00:00
라인
불자가 본 예수 - 삶의 자세와 십자가의 의미
지구의 여러 곳을 보편적으로 두루 비춰 산천초목에 생기를 주는 태양은 지구상의 여러 민족으로부터 다양한 이름으로 불려진다. 그러나 내 집안만을 비춰주는 촛불은 나에게는 무척 소중하겠지만 결코 다른 이의 집을 밝혀주지...
장익성 기자  |  2006-05-20 00:00
라인
기독교·불교 학자간 풍성한 대화 한마당
다르지만 구별할 수 없는 윤리의 보편성첫 만남 종교성에 대한 논의 없어 아쉬움으로"그래도 첫 대회" 앞으로의 논의 기대"기독교가 정작 ...
장익성 기자  |  2006-05-20 00:00
라인
조선일보가 언론사(?) 그들은 범죄집단이다.
평택 범대위(이하 범대위)와 민주언론시민연합(이하 민언련)은 19일 조선일보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대추리 미군기지 이전 반대와 관련된...
장익성 기자  |  2006-05-20 00:00
라인
되살리는 80년 5월, 민주화를 위한 민중의 함성(20일)
1980년 5월 20일(3일째) ▲ 5.18 기념재단 소장 사진-트럭 4대가 헤드라이트를 켠 채 금남로에 나타나 군경 저지선을 ....
장익성 기자  |  2006-05-20 00:00
라인
“민관공동위, 평화시위 거론할 자격 없다”
▲ 지난 4월 광화문에서 동아일보사 앞에서 열린 ‘생명과 평화의 땅, 평택을 지키는 국민촛불문화제’참가자들이 청와대로 향하자 경찰들이 ...
이철우 기자  |  2006-05-20 00:00
라인
미국·북한, 이 시대 기자의 화두
“기자·정치인·일반인 할 것 없이 ‘미국에 기대지 않고 어떻게 살겠는가?’ 하는 생각이 지배하고 있다. 그러나 우리는 ‘과연 그런가? ...
이철우 기자  |  2006-05-20 00:00
라인
국가인권위 "어쩔 수 없었다" 보호요청 사실
국가인권위원회는 KTX 여승무원의 점거 농성을 허가할 수 없어 경찰에 시설물보호 요청한 것이 사실이라고 밝혔다.본지는 17일 국가인권위원회 위원장에게 △KTX여승무원의 검거 농성을 저지하기 위해 경찰에 시설물보호요청...
장익성 기자  |  2006-05-19 00:00
라인
“盧,다시는 삭발과 단식없게 한다더니”
17일 오후 3시, 천주교 정의구현사제단 신부들이 광화문 '열린광장'에서 5월 4일과 5일에 벌어졌던 평택 대추리의 국가 폭력에 대해 ...
임순혜 위원  |  2006-05-19 00:00
라인
되살리는 80년 5월, 민주화를 위한 민중의 함성(19일)
1980년 5월 19일 5.18 기념재단 소장 사진-공수부대원들이 시위 시민들을 발가벗기고 연행 ·시민들이 학생시위에 합세하자 공수부대...
장익성 기자  |  2006-05-19 00:00
라인
5.31 선거 후보, 생명을 살리는 이로 콕 찍어 봅시다
5·31 지방선거의 여성 후보자 약진이 돋보이는 가운데, 여성 단체들의 선거 참여 열기도 점점 뜨거워지고 있다.YWCA는 18일 명동 ...
장익성 기자  |  2006-05-19 00:00
라인
우리가 촛불을 든 것은 저 아이들을 위한 것입니다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매일 저녁 7시만 되면 청계광장을 찾아오는 사람들이 있다.이들의 요구는 분명하다.평화를 택하라고... 농민들에게 농...
이정훈 기자  |  2006-05-19 00:00
라인
목회자들, 평택 평화해결을 위해 거리기도회 재개
‘평택미군기지 확장저지를 위한 기독교연대회의’(이하 연대회의)가 5월18일(목) 오후6시부터 기독교회관 앞 평화마당에서 <평택사태의 평...
이정훈 기자  |  2006-05-18 00:00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종로구 김상옥로 30, 402호  |  제호 : 에큐메니안
대표전화 : 070-4252-0176  |  팩스 : 0303-3442-0176  |  등록번호 : 서울 자 00392  |  등록일 : 2012.10.22
발행인 : 윤인중  |  편집인 : 이정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인중  |  E-mail : webmaster@ecumenian.com
Copyright © 2020 에큐메니안.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