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62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박경석 대표, 제33회 NCCK인권상 수상 이정훈 2019-12-06 20:34
언론의 편파성이 빛나고 갈채를 받을 때 이정훈 2019-11-29 17:28
연규홍 총장과 한신대 학생들, 12월16일 4자협의회 개회 합의 이정훈 2019-11-28 17:11
“일상을 빼앗긴 서러움, 가시박힌 말 때문에 서럽습니다” 이정훈 2019-11-26 19:40
한신대 총학생회가 구성되었으니 4자협의회 개회하라 이정훈 2019-11-25 18:57
라인
4자협의회 통해 학내 문제 풀어야 한다 이정훈 2019-11-23 13:46
“학생들의 고통과 호소에 귀기울여야 한다” 이정훈 2019-11-21 22:00
귀차니즘의 끝판왕, 왜 무기한 단식에 동참했나 이정훈 2019-11-19 18:48
한신대 교수협의회, 강한 어조로 연규홍 총장과 이사회, 학교 본부 비판 이정훈 2019-11-18 14:39
한신대 신학과 교수들, 총장과 학교본부 규탄 성명발표 이정훈 2019-11-14 20:34
라인
“적반하장이 아닐 수 없다.” 이정훈 2019-11-12 23:18
징계, 협박 그리고 고소 남발 이정훈 2019-11-09 01:33
핵그련 성명서 발표, 월성핵발전소 폐쇄와 주민대책 촉구 이정훈 2019-11-08 17:31
한신대 학교 본부 합의문 무시하고, 학생 2인 무기정학 중징계 이정훈 2019-11-01 21:54
시외 및 고속버스 9,096대 중 비로소 10대 이정훈 2019-10-29 14:51
라인
수행자들에게 지위와 역할의 높고 낮음은 없습니다 이정훈 2019-10-25 14:26
존재가 다르지 않다, 역할이 다를 뿐이다 이정훈 2019-10-24 18:27
한국여성신학회, 김삼환·김하나 목사 즉시 교회를 떠나라 이정훈 2019-10-22 18:08
한국문화신학회, 명성교회세습 반신앙적이며 비성서적이다 이정훈 2019-10-22 18:04
수기타라자 명예교수, 안병무와 탈식민지 신학을 말하다 이정훈 2019-10-17 18:24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종로구 김상옥로 30, 402호  |  제호 : 에큐메니안
대표전화 : 070-4252-0176  |  팩스 : 0303-3442-0176  |  등록번호 : 서울 자 00392  |  등록일 : 2012.10.22
발행인 및 편집인 : 이해학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해학  |  E-mail : webmaster@ecumenian.com
Copyright © 2019 에큐메니안.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