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계·교회 보도
중국, 30년 내 세계에서 가장 큰 기독교 인구 가질 것WCC 총무와 대표단, 1월7-16일까지 중국 방문
에큐메니안 | 승인 2018.01.06 23:22

WCC(세계교회협의회) 총무 Olav Fykse Tveit(울라프 퓌크세 트베이트) 박사와 WCC 대표단이 1월 7-16일까지 중국의 회원 교회를 방문한다. 이 역사적인 방문은 WCC 70주년 축하를 시작하는 것이다. WCC 대표단은 울라프 총무 외에도 아시아 의장인 장상 박사와 WCC Interreligious Dialogue(종교간 대화) 프로그램 책임자인 Peniel Rajumkar(페니엘 라줌카르) 박사가 포함되어 있다.

▲ 울라프 총무는 이번 방문은 여러 모로 역사적인 여정이며, 2016년에 실행위원회 모임의 후속 조치라고 이야기했다. ⓒMarianne Ejdersten/WCC

대표단은 상하이를 방문하고 China Christian Council(중국 기독교 협의회)와 Three-Self Patriotic Movement(삼자애국운동) 및 East China Theological Seminary(동-중국 신학대학교)의 지도자들과 학생들을 만날 것이다. 그들은 또한 시안으로 이동해 산시성 성서학교와 징신 교회를 방문할 것입니다.

삼자애국운동은 중화 인민 공화국의 개신교뿐만 아니라 세계에서 가장 큰 개신교 단체 중 하나이다.

베이징에서 울라프 총무는 1월 7일 청웬멘 교회에서 “예수 그리스도, 세상의 기쁨”이라는 주제로 설교를 할 예정이다. 장상 아시아 의장은 강와쉬 교회에서 1월 14일에 설교할 예정이다.

WCC 대표단은 또한 중국 종교 지도자들과 국가 종교 관리 대표들과 만날 예정이다.

울라프 총무는 이번 방문의 의미를 다음과 같이 강조했다. “중국의 회원 교회를 방문하기 위한 이번 초청은 WCC와 에큐메니칼 단체들에게 매우 높은 평가와 큰 기쁨을 안겨 주었습니다. 여러 모로 이번 방문은 역사적인 여정이며, 2016년 실행위원회 후속 모임으로 방문한 것입니다. 저는 더 많은 교회의 대표자들, 특히 미래의 교회를 대표하는 학생들과 청년들을 만나고 싶습니다.”

울라프 총무는 다음과 같이 덧붙였다. “WCC 창립 70주년의 해를 중국에서 시작하는 것은, WCC는 21세기에 능동적이고 개방적인 에큐메니칼 운동의 소명이 풍성한 전통과의 생동하는 친교임을 보여주려는 것입니다.”

그는 또한 “중국은 세계에서 가장 큰 인구를 가지고 있으며 우리 시대의 세계적 도전 과제를 해결하는 데 있어 중요한 파트너입니다. 중국 교회는 우리 시대에 기독교적 증언과 예배를 형성하는데 있어 중국뿐만 아니라 세계 회원 교회들에게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라고 언급했다.

WCC 실행위원회는 2016년 11월 17-24일까지 중국을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중국 기독교 협의회와 삼자애국운동에 의해 초청된 것이다. 이것은 중국에서 열린 첫 WCC 이사회였다. 1991년 캔버라에서 열린 WCC 제7차 총회 이후 중국 기독교 협의회는 WCC 정회원이 되었다.

30년 내에 중국은 세계에서 가장 큰 기독교 인구의 본산이 될 것이다. 1970년대 후반 중국이 세계에 개방한 이래 종교에 대한 관용이 점차 확대되었고 중국에서 종교 생활이 늘어나고 세례받은 기독교인의 수가 크게 증가했다. WCC 지도자들은 실행위원회에서 중국이 지난 수십 년간 평화와 안정을 거듭하면서 엄청난 경제 성장을 경험했다는 증거를 확인했다.

“세계적으로 가장 극심한 형태의 빈곤 퇴치 가능성에 대한 새로운 희망을 제기하면서,이 성장으로 인해 수백만 명이 빈곤에서 벗어났습니다.”라고 울라프 총무는 주장했다. “또한 우리는 기후 변화에 관한 파리 협약 비준과 재생 가능 에너지 개발에 대한 투자 확대에 있어 중국의 모범과 리더십에 감사를 표했다.”

울라프 총무와 나머지 실행위원회는 중국에서 교회들의 증언과 디아코니아(봉사)에 관해 보고 듣는 데 감사를 표했다.

울라프 총무는 2016년에 “우리는 모든 연령대의 사람들에게 교회가 펼치는 봉사 활동, 에큐메니칼 및 종교 간 관계 및 협력에 대한 헌신, 그리고 교회와 그 기관이 제공하는 사회 봉사의 규모와 범위에 크게 감명을 받았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제 그는 이 방문에 대한 기대를 다음과 같이 표현했다: “우리는 중국 교회들이 이 나라에서 하는 일을 보고 들으며 영감을 받을 것이며, 중국 교회들과의 전세계적인 친교로부터 더 강력한 협력을 목표로 합니다.”

에큐메니안  webmaster@ecumenian.com

<저작권자 © 에큐메니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큐메니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서대문구 경기대로 55(충정로 2가) 한국기독교장로회 총회교육원 생명의집 204호  |  제호 : 에큐메니안
대표전화 : 070-4252-0176  |  팩스 : 0303-3442-0176  |  등록번호 : 서울 자 00392  |  등록일 : 2012.10.22
발행인 및 편집인 : 윤인중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인중  |  E-mail : webmaster@ecumenian.com
Copyright © 2018 에큐메니안.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