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알림
네팔홀리차일드스쿨(Holy Child School) 건축에 함께 해주십시오네팔 아이들에게 희망을 주세요
편집부 | 승인 2018.12.20 20:46

네팔 수도 카트만두에서 버스로 12시간 걸려 가는 바글릉, 히말라야 산으로 둘려 쌓인 바글릉 읍내, 교문 안으로 들어가면 허름한 교사가 보입니다. 30여 년 전 허허벌판에 세워졌던 교사 그대로라 마치 외양간 같은 기분이 듭니다. 초롱초롱한 눈빛을 발하는 4백여 명의 학생들이 수업을 받고 있습니다.

▲ 30여 년 전에 지어진 허름한 교사에서 공부하는 학생들. ⓒ최정의팔

허허벌판이었던 주위가 시가지가 되어 토지 빌린 월세를 올려달라고 하고 네팔학교제도가 바뀌어 2학년을 증설해서 12학년제도에 맞는 학교 교사를 제대로 지어야 하는 상황에 놓였습니다. 한국에서 3년 동안 노동으로 번 돈을 모두 학사 짓는데 사용한, 학교 설립자 케이비 샤히 교장은 지난 4월초 새로 땅을 사고 일부는 빌려 학교건축을 시작했습니다. 모아둔 돈도 없이 기도로 시작한 건축은 많은 난관을 겪고 있습니다.

4년 전 대지진으로 건축비가 몇 배 올라가고 설상가상으로 건축 도중에 축대가 무너졌습니다. 금년 12월까지는 교사를 완공해서 학교를 이전해야 하는데…. 한국에서 들꽃청소년 세상, 사회적 기업 트립티, 후원자 들이 홀리차일드스쿨 건축에 힘을 보태고 있지만 역부족입니다.

현재 한국 모금 목표액 60,000$ 중  4천1백50만원이 모여 보냈습니다. 부족한 건축비로 애타는 샤히 교장이 한국에 와서 모금을 합니다. 네팔 청소년들이 행복하게 성장하도록 참여해 주시길 호소합니다.

1. 모금 목표: 홀리차일드스쿨 학교 건축비 중 60,000(육만)$ 모금(예상되는 건축총비용 미화 100,000$)

2. 실행방안
1) 들꽃청소년세상과 트립티가 플랫폼이 되고 관심과 애정을 가진 모든 분들이 중심이 되어 진행합니다.
2) 모금계좌는 아래 계좌로 하며 후원금은 연말정산 시 소득공제 혜택을 받을 수 있습니다.
3) 후원자의 이름을 명패에 새겨 학교건물에 부착하여 기념합니다.
4) 건축은 홀리차일드스쿨 (운영법인 : 컨선네팔)에서 진행합니다.
5) 2018년 12월까지 완공을 목표로 합니다.
6) 건축이 진행되는 과정 중에 현장을 방문합니다.
7) 네팔방문비용은 개인경비로 하고 후원금은 전액 건축비에만 사용합니다.

3. 건축진행상황
2018년 4월 바글룽지방정부로부터 건축 허가받음
2018년 4월 건축기공예배
2018년 5월 기초공사
2018년 6월 우기로 공사중단
2018년 10월 공사재개 1층
2018년 11월 2층 공사

4. 건축모금상황: 4,150만원(2018년 12월 7일 현재)

5. 홀리차일드스쿨 건축 후원금 입금계좌
기업은행 01099029472(트립티 최정의팔 대표 평생구좌)
기업은행 399-039279-01-445 (사)들꽃청소년세상

 

▲ 새로 건축하게 될 학교의 조감도
▲ 2018년 5월 기초공사
▲ 2018년 11월 2층

홀리차일드 스쿨(Holy Child School) 교육철학과 현황

1. 교육 철학 : 기독교에 기반 둔 수준 높은 교육
2. 운영 주체 : 학교 이사회
3. 학교 현황 : 교사 21명, 직원 : 3명, 학생 : 355명
4. 학교 모토 : The knowledge is the power. “아는 것이 힘”
5. 교육 비전
- 네팔의 풍부한 영적, 문화적 유산을 배경으로 지적, 신체적, 영적 발전 성취
- 적절한 수업료에 수준 높은 교육
- 학생 재능 개발
- 애국심 고취, 노동 사랑하기
- 현대적 교육 사조에 맞는 과학적이고 체계적인 운영
6. 정식학교로 인증
- 현재 유치원, 초등학교, 중학교  등 10단계 과정 인증
- 2년 과정 연장하여 총 12단계 고등학교 과정 인증 계획.
7. 장학금 제도 운영 : 지역주민들이 조직한 사회복지단체 컨선 네팔 (Concern Nepal)에서 현재 205명에게 장학금 지급
8. 장기적으로 ‘우리는 함께 좀 더 좋은 국가로 발전하게 할 수 있다’란 목표로 ‘네팔 공동체 발전을 위한 홀리엔젤스 지원센터’(The Holy Angel Resource Centre for Community Development in Nepal) 구상.

 

편집부  webmaster@ecumenian.com

<저작권자 © 에큐메니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서대문구 경기대로 55(충정로 2가) 한국기독교장로회 총회교육원 생명의집 204호  |  제호 : 에큐메니안
대표전화 : 070-4252-0176  |  팩스 : 0303-3442-0176  |  등록번호 : 서울 자 00392  |  등록일 : 2012.10.22
발행인 및 편집인 : 이해학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해학  |  E-mail : webmaster@ecumenian.com
Copyright © 2019 에큐메니안.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