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보도
한교봉, 전국 수해피해지역 중·고등학생에게 장학금 전달해당 지역 기독교연합회의 추천을 받아 장학생을 선발
편집부 | 승인 2020.11.26 16:20
▲ 사진 왼쪽으로부터 윤용선 회장(문산읍기독교연합회), 정성진 이사장(한교봉), 이은서 학생, 천영철 사무총장(한교봉) ⓒ한교봉 제공
“부모님이 농사를 지으시는데 금년 수해로 비닐하우스가 완전히 침수되어서 길러왔던 채소가 모두 손실되었어요”
“가장인 어머니와 살고 있는데 수해로 어머니가 운영하는 미용실이 완전히 침수되어서 경제적으로 어려운 상황인데 학업을 마치고 싶어요”
“아버지가 미자립교회 목회를 하시는데 금년 태풍 피해로 교회사정이 어려워졌어요”

한국교회봉사단(이사장: 정성진 목사, 한교봉)으로 접수된 장학금 신청 사연들이다. 한교봉은 11월 25일(수) 오후 4시 서울 종로5가 한국교회100주년기념관 신관 4층에서 수해를 입어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강원도 철원, 전남 곡성, 구례, 전북 남원, 경남 하동, 충남 금산, 아산, 경기도 문산에 거주하는 중·고등학생 24명에게 총 1,620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한교봉은 해당 지역 기독교연합회의 추천을 받아 장학생을 선발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 19)의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격상된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로 인해 이번 전달식에는 장학생 대표로 문산수억고등학교 3학년 이은서 학생만 참석하고 다른 학생들은 줌을 통해 온라인으로 참여했다.

정성진 목사는 전달식에서 “작은 정성이지만 여러분들이 코로나와 수해를 극복하고 학업에 전념하는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격려했다. 윤용선 문산읍기독교연합회 회장은 “수해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정의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지원해준 한국교회봉사단에 감사한다”고 말했다.

▲ 정성진 목사(한교봉 이사장)이 장학생들에게 격려의 말을 전하고 있다. ⓒ한교봉 제공

편집부  webmaster@ecumenian.com

<저작권자 © 에큐메니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종로구 김상옥로 30, 402호  |  제호 : 에큐메니안
대표전화 : 070-4252-0176  |  팩스 : 0303-3442-0176  |  등록번호 : 서울 자 00392  |  등록일 : 2012.10.22
발행인 : 홍인식  |  편집인 : 이정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인식  |  E-mail : webmaster@ecumenian.com
Copyright © 2023 에큐메니안.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