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계·교회 보도
“YWCA 항해는 계속된다”, 한국YWCA 창립100주년 감사축제 열려9만 회원과 시민들이 이어온 기독 여성운동 100년의 여정에 감사
편집부 | 승인 2022.09.30 15:52
▲ 100주년 엠블럼 퍼포먼스 ⓒ한국YWCA 제공

올해로 창립 100주년을 맞은 한국YWCA연합회(회장 원영희)가 9월 29일(목) 오후 2시부터 이화여고 유관순기념관(서울 중구 순화동 소재)에서 회원과 시민이 함께 이루어온 기독여성운동 100년의 여정을 축하하고 감사하는 ‘한국YWCA 창립100주년 감사축제’가 열었다.

한국YWCA 창립 100주년 감사축제는 CBS 김용신 아나운서의 사회로 원영희 회장의 개회기도와 환영사, 김재화 시인의 100주년 축하시, 소리엘 장혁재님의 찬양으로 시작했다. 원영희 회장은 환영사에서 “한국YWCA 100년은 우리들만의 100년이 아니라 여성운동의 100년이요, 기독여성운동의 100년”임을 언급하며 “연합회와 52개 회원YWCA의 모든 활동가들과 회원들, YWCA의 정의, 평화, 생명운동에 함께해 주신 시민들이 함께 맞는 100주년” 임을 강조했다. 이날 감사축제는 100년의 여정에 함께한 자원활동가와 실무활동가, 봉사와 헌신으로 함께한 개인과 기관에 대한 시상식, 축하공연으로 이어졌으며, 마지막 퍼포먼스로 100주년 엠블럼( “YWCA 100주년, 여성과 함께 변화를 향해!”)을 전달하며 미래세대에게 100년 이후 YWCA가 순항하도록 기원했다.

이날 100주년 감사축제에서는 YWCA의 정신과 뜻에 입각하여 YWCA성장, 발전에 공이 큰 지도자에게 수여하는 ‘YWCA 대상’(강교자 한국YWCA연합회 명예연합위원, 차경애 한국YWCA연합회 명예연합위원)과 YWCA발전을 위해 현저한 공을 세운 자원활동가에게 수여하는 ‘문태임상’ (최현자 청주YWCA 증경회장, 황혜숙 고양YWCA 증경회장, 김형남 전주YWCA 증경회장), YWCA 발전을 위해 현저한 공을 세운 활동가에게 수여하는 ‘박에스더상’ (이희경 세종YWCA 사무총장, 이신선 서귀포YWCA 사무총장) 등이 수여되었다.

또한 전국 YWCA 회원을 대상으로 50년 봉사상 15명, 40년 봉사상 25명, 30년 봉사상 78명, 20년 봉사상 138명 등의 봉사상이 시상되었다. 한편 실무활동가들에게는 30년 근속상 6명, 20년 근속상 69명, 10년 근속상 188명 등의 근속상이 주어졌다.

YWCA의 100년의 여정에 함께한 개인과 단체에 수여하는 감사패는 권오형 삼덕회계법인 대표, 김주영 법무법인 한누리 대표변호사, 표대중 노무법인 대표노무사, 소셜디벨로퍼그룹 더함, 세계YWCA, (주)한국씨티은행에게 수여됐다.

한국YWCA연합회는 YWCA를 후원한 후원자들의 헌신을 영예롭게 기리면서 특별히 감사를 표하기 위해 ‘ YWCA 아너스 소사이어티’를 제정했으며 멤버는 총 1억원 이상 후원자(현재 운영되는 기금 후원자, 건물/부동산 기부자 포함) 이다. 2022년 9월 현재 12명이다. 감사축제의 여러 시상식에 이어 바투타의 난타 퍼포먼스, 충주YWCA 찬무단, 대전 DMC 어린이 합창단의 축하공연도 이어졌다.

참석자들은 한국YWCA가 전지구적 과제인 기후위기, 평화, 탈핵운동 등을 지역사회 속에서 시민과 함께 해결하고자 결단하고, 에큐메니컬 기독운동단체로서 교회를 넘어 사회를 변화시키는 일에 주도적인 역할을 할 것을 결단한다. 감사축제 마지막 퍼포먼스에서 YWCA가 10대부터 80대에 이르는 회원들은 100년을 넘어 계속하여 “여성과 함께, 변화를 향해” 나아가는 결단의 시간을 보냈다.

한편, 유관순 기념관 입구에 마련된 오픈부스에서는 ‘세상을 살리는 100개의 프로젝트-흥청망청’, ‘YWCA 1922 장학금’ 등 청소년, 청년들을 위한 응원과 모금 참여, 우리 지역에서 할 수 있는 여성운동과 생명운동 생각해 보기, 새로운 한국YWCA 회가 작사에 참여하는 프로그램 등 다양한 행사가 열려 감사축제 참석자들에게 축제 분위기를 더했다.

또한, 한국YWCA 100주년 기념 특별상으로 지난 8월 5,396명의 시민들이 투표하여 선정한 ‘시민이 뽑은 YWCA 프로그램상’으로 18년간 지역사회에서 환경을 살리고 수익금으로 이웃을 도운 인천YWCA의 자원순환 녹색나눔장터가 선정되었다. 또한 부산YWCA의 ‘노후원전 고리1호기 폐쇄운동과 탈핵운동’, 안산YWCA의 ‘의정지킴이’ 가 ‘세상을 밝힌 YWCA 프로그램상’을 수상한다. 이외에도 동해YWCA의 나도 환경운동가, 부산YWCA의 시민 태양광 발전소, 대구YWCA의 카부츠벼룩시장, 광주YWCA의 의류분쟁조정위원회, 고양YWCA의 기후시대 에코페미니즘에서 길을 찾다. 안양YWCA의 성별영향평가제도 및 성인지예산제도 운영현황 모니터링 사업 등이 세상을 밝히는 YWCA 프로그램상으로 추천되었다.

한국YWCA는 1922년 일제 강점기에도 ‘조선여자기독교청년회’로 시작하여 100년의 역사를 이어온 국내에서 가장 오래된 여성단체이다. 한국YWCA 100년은 한국 여성운동의 100년으로 몇 세대를 이어 우리 사회의 불합리한 제도와 현실을 바꾸어 정의, 평화, 생명살림을 실천해온 역사이다. 앞으로도 한국 사회를 정의, 평화, 생명의 세상으로 변화시킬 새로운 기독여성운동의 역사를 이어가길 기대한다.

편집부  webmaster@ecumenian.com

<저작권자 © 에큐메니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종로구 김상옥로 30, 402호  |  제호 : 에큐메니안
대표전화 : 070-4252-0176  |  팩스 : 0303-3442-0176  |  등록번호 : 서울 자 00392  |  등록일 : 2012.10.22
발행인 : 홍인식  |  편집인 : 이정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인식  |  E-mail : webmaster@ecumenian.com
Copyright © 2022 에큐메니안.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