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계·교회 보도
그리스도인, 위기의 시대를 살다에큐메니칼 소식은 여기에 (69)
류순권 | 승인 2023.11.06 03:04

기독교시국행동은 ‘위기의 시대, 하나님의 공의’라는 슬로건을 가지고 불의한 현 정권을 규탄하고 퇴진을 촉구하며 11월 10일 금요일 오전 11시 향린교회에서 출범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11월 14일 화요일 오후 3시 광화문 파이낸스빌딩 앞에서 시국기도회를 주최합니다.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립니다.

<기독교시국행동 출범선언 기자회견>

◯ 일시: 11월 10일(금) 오전 11시
◯ 장소: 향린교회 

<기독교시국행동 시국기도회>

◯ 일시: 11월 14일(화) 오후 3시
◯ 장소: 광화문 파이낸스 빌딩 앞

<11월 떼제 공동체와 함께 드리는 평화기도에 초대합니다>

특별히 중동의 평화를 위해 마음을 모읍니다.

◯ 일시: 11월 10일(금) 저녁 7:30
◯ 장소: 대한성공회 서울주교좌성당 성세례요한성당(지하)

<11월 이음새 대화에 초대합니다>

1970년대에 한국에 와서 50년 가까이 인연을 이어가고 있는 스티븐 쉴즈 목사는 따뜻한 애정을 가지고 한국을 보면서, 우리가 잊어버리고 잃어버리는 것들에 대해서도 말해 줍니다.

◯ 일시: 11월 11일(토) 3:00–4:30 P.M.
◯ 장소: 카페 소일(보문로 32길 40) 성신여대입구역 1번 출구에서 5분
◯ 신청: 이음새 010-3245-0405(문자)

<일하는 예수회 40년!>

해는 져서 어두운데 찾아 오는 사람 없어..이 노래가 떠오르는 그리스도교의 오후! 민중교회 선교실무자, 교우들, 회원, 목회자이셨던 분들은 기억나시지요? 거칠고 뜨거웠던 그 시절 어깨동무와 눈물과 자매형제애! 2000년대 초반 일하는 예수회로 이름을 바꾼 이후로는 지역과 다양한 영역에서 분투했습니다. 광야의 은총 40년을 지나며 그 빛과 결은 다채롭고 은근해졌습니다. 이제 40주년, 엉성하고 느리지만 모여 보기로 했습니다.

◯ 일시: 11월 9일(토) 12시 ~ 19시
◯ 장소: 영등포산업선교회
◯ 문의: 02-2633-7972 영등포산업선교회

<비아 10주년 특별 강연 - 그리스도인의 책읽기에 관하여>

비아 10주년을 맞이해 특별한 강연을 진행하려 합니다. 청파교회 김기석 목사님을 모시고 그리스도인의 책 읽는 법, 책을 이해하는 법, 책을 음미하는 법에 대한 이야기를 들어보려 합니다. 신앙의 성숙과 교양의 함양을 추구하는 '비아'의 10주년에 걸맞은, 비아가 걷는 길에 함께하는 독자분들을 위한  특별한 시간이 될 것입니다. 많은 관심과 참여 바랍니다.

◯ 강연자: 김기석 목사(청파교회)
◯ 일시: 11월 16일 (목) 저녁 7시-8시 30분
◯ 장소: 성공회 대학로교회(서울특별시 종로구 대학로 93, https://naver.me/FFnYVncl) 4층
◯ 참가비: 10,000원 (독서운동 회원 무료)
◯ 독서운동 회원이 아니실 경우 이번에 가입하셔도 마찬가지 혜택을 누리실 수 있습니다. 이 링크(클릭)로 신청해주세요.

<제1회 레미제라블 환경영화제LIEFF #다시우리지구>

“우리는 천천히 걸었다. 함께 건너기 위해서” 레미제라블을 오랜동안 지켜봐와주신 분들이라면 이 문구가 레미제라블의 가치를 얼마나 많이 담고 있는지 아실 것입니다. 우리는 도심 속에서 바쁘게 살아가고 있지만, 사회가 발전되고 성장하는만큼 우리가 발딛고 있는 지구는 아파하고 있었습니다.

지구온난화로 지구는 점점 더 뜨거워지고 기후변화로 인하여 기상이변이 일어나는 등, 지구의 아픔은 더이상 외면할 수 없을만큼 우리에게 현실적인 문제가 되었습니다. 그렇다면, 오늘 우리가 할 수 있는 일은 무엇일까요? 만물이 익어가는 이 가을, 지구를 위하여 레미제라블은 작은 발걸음을 떼며 한마음으로 열심히 준비하고 있습니다. 

다시, 우리 지구를 떠올리면서 모두 함께 살아갈 길을 걸어가길 원하는 여러분 모두를 이 자리에 초대합니다. 다음 주에 만나요!

◯ 관람 신청: [클릭]

류순권  webmaster@ecumenian.com

<저작권자 © 에큐메니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류순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종로구 대학로 19 한국기독교회관 503호  |  제호 : 에큐메니안
대표전화 : 070-4252-0176  |  팩스 : 0303-3442-0176  |  등록번호 : 서울 자 00392  |  등록일 : 2012.10.22
발행인 : 홍인식  |  편집인 : 이정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인식  |  E-mail : webmaster@ecumenian.com
Copyright © 2024 에큐메니안.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