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칼럼
이제는 우리 모두 평화촛불이 되자#촛불혁명은 전진하고 있는가?
이수호 | 승인 2018.03.20 01:19

꺼질 수 없는 촛불은 꿈틀꿈틀 평화를 꿈꾸며 통일로 가고 있다
끊어진 분단철도 평화촛불로 잇고 있다
우리 모두 평화촛불이 되자
스스로 철길에 깔려 침목이 되자
콘크리트 덩어리라도 되어 철길을 떠받치자
자 우리 이제 통일을 싣고 평화열차 달리게 하자
철길에 이어 뱃길도 닦고 하늘길도 열자

▲ 2016년 우리 모두가 촛불이었다. ⓒ에큐메니안

우리는 촛불나라 자랑스런 인민
한반도 전체가 타오르도록 평화의 촛불을 높이 들자
그 촛불 아시아를 넘어 유럽으로 달리게 하자
마침내 전 세계가 평화의 촛불잔치가 되게 하자
전 인류의 행복한 웃음이 되게 하자

두 동강 난 쇳덩이가 하나가 되려면 용광로가 필요하다
그 속에서 같이 녹아야 한다
우리가 촛불 용광로가 되자
녹은 쇳덩이가 길이 되려면
같은 방향 바라보며 함께 달려야 한다
흔들리지도 깨지지도 않아야 한다
우리 모두 든든한 받침목이 돼야 한다
우리 하나하나가 침목이 돼야 한다

자갈을 베고 누워 온 등허리가 찢어지더라도
온힘을 다해 쇳덩이를 잡고 있어야 한다
눈물과 아픔 열정과 애씀
그것만이 길을 내고 또 스스로 길이 된다
다시는 끊어지지 않는 강철 새 길
우리가 스스로 쇳덩이에 깔려 붉은 흙이 되더라도
통일의 길을 찾고 평화의 길을 만들자
자 우리 모두 힘차게 소리치자

아리아리 꽝!

이수호  president1109@hanmail.net

<저작권자 © 에큐메니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수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종로구 김상옥로 30, 402호  |  제호 : 에큐메니안
대표전화 : 070-4252-0176  |  팩스 : 0303-3442-0176  |  등록번호 : 서울 자 00392  |  등록일 : 2012.10.22
발행인 : 홍인식  |  편집인 : 이정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인식  |  E-mail : webmaster@ecumenian.com
Copyright © 2023 에큐메니안.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