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31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등떠밀려 새로운 길을 모색하게 되었다 이종덕 목사(황등삼광교회) 2020-03-13 17:24
그리스도 안에서 새사람이 된다는 것은 NCCK 2020-03-12 16:27
“색다른 동시에 아프고 힘든 예배였다” 이경로 목사(장유중앙교회) 2020-03-11 17:44
“서로 관용과 자비를 베풀어라” NCCK 2020-03-11 17:38
“네 안에 있는 빛이 어둠이 아닌지” NCCK 2020-03-06 17:43
라인
코로나 바이러스 상황과 한국교회 이정배(顯藏 아카데미) 2020-03-05 02:52
이유 있는 추락 NCCK 2020-03-05 02:36
하나님의 외침 NCCK 2020-03-01 17:11
희망가 NCCK 2020-02-29 17:16
거기가 아닙니다, 여기입니다 NCCK 2020-02-28 16:44
라인
“하나님의 편” NCCK 2020-02-26 17:54
혼자라도 가야할 길 NCCK 2020-02-25 17:21
한국기독교장로회 총회본부의 결심을 촉구한다 임석규 대표(기독청년학생실천연대) 2020-02-21 16:39
청년, 그 어디쯤에 서 있는 자 임석규 대표(기독청년학생실천연대) 2020-02-05 17:12
‘대항 족보’(countergenealogies) 채수일 목사(경동교회) 2019-12-24 15:36
라인
한국교회를 병들게 하는 것을 찾아라 임석규 책임대표(기독청년학생실천연대) 2019-12-11 02:01
김경남, 고마운 동지이자 미안한 친구를 추모하며 최정의팔 대표(사회적기업 트립티) 2019-10-23 18:22
최근 한국 여러 교단의 동성애 이단 결의의 문제점 허호익 교수(대전신학대학교 퇴임) 2019-10-15 16:35
교단 총회의 同聲愛/同性愛的 性向에 대하여 송진순 교수(이화여자대학교) 2019-10-08 17:50
명성교회와 예장 통합이 쓰레기통에 버린 것들 조헌정 은퇴목사(향린교회) 2019-09-28 17:44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종로구 대학로 19 한국기독교회관 503호  |  제호 : 에큐메니안
대표전화 : 070-4252-0176  |  팩스 : 0303-3442-0176  |  등록번호 : 서울 자 00392  |  등록일 : 2012.10.22
발행인 : 홍인식  |  편집인 : 이정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인식  |  E-mail : webmaster@ecumenian.com
Copyright © 2024 에큐메니안.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